다른 세계는 가능하다 (절판) 브라질 노동자당에서 배운다 Without Fear of Being Happy : Lula, the Workers Party and Brazil

켄 실버스타인, 에미르 사데르 지음 최규엽 옮김 2002-04-08 351쪽 12,000원 신국판 9788979660241 03300 책갈피

이 책의 제목인 “다른 세계는 가능하다”는 2002년 포르투 알레그레에서 열린 제2차 세계사회포럼에서 가장 인기 있는 구호였다. 포르투 알레그레는 브라질 노동자당(PT)이 10년 이상 시정을 장악하고 있다.

이 책은 브라질 노동자당의 좌절과 성공을 추적하고 있다. 좌익의 전통이 없는 나라에서 브라질 노동자당이 탄생하고, 파업, 농업 개혁을 거치며 당과 노동자들의 의식이 성장하는 과정을 이야기한다. 또한 1989년 대통령 선거에서 3,100만표를 획득한 브라질 노동자당의 선구적 지도자 룰라의 말을 직접 듣기도 한다.

브라질 노동자당의 경험은 유럽의 진보정당의 경우와는 또 다른 면에서 우리의 진보정당 운동과 많이 닮아 있다. 그런 점에서 이 책은 한국에서의 ‘진보’를 고민하는 사람들에게 많은 시사점을 제공할 것이다.

지은이 소개

켄 실버스타인

AP통신의 브라질 리우 데 자네이루 주재 통신원 및 <네이버>, <미국 언론 평론>, <워싱턴 먼슬리>, <하퍼스 인터뷰>, <이 시대>, <뉴 스테이츠먼> 등 여러 잡지에 자유기고가로 활동해 왔다.

에미르 사데르

브라질 상 파울루 대학 사회학과 교수로서 지은책으로는 <쿠바혁명>, <칠레의 민주주의와 독재> 등이 있다.

책갈피 뉴스레터 <이달의 갈피>를 구독하세요!
독자들에게 제때 알맞은 책을 소개하는 알찬 정보를 담아 매달 발송됩니다.

댓글은 닫혔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