크리스 하먼의 마르크스 경제학 가이드 Economics of the Madhouse: Capitalism and the Market Today

크리스 하먼 지음 이승민 옮김 2010-06-20 208쪽 9,500원 신국판 변형 9788979660739 03320 책갈피

영국 사회주의노동자당(SWP) 중앙위원이자 《민중의 세계사》(책갈피)의 지은이로 국내에서도 잘 알려진 크리스 하먼이 마르크스 경제학을 친절하게 설명했다. 하먼은 자본주의가 아직도 마르크스가 분석했던 그 ‘뒤죽박죽된 세계’임을 매우 명확하고 설득력 있게 논증한다. 또, 마르크스주의 경제학의 기초 위에서 현대 자본주의의 움직임을 명쾌하게 분석한다.

무엇보다 경제학이 ‘우울한 학문’이라는 칼라일의 말이 무색할 정도로 풍부한 실례를 들어 가며 누구나 읽기 쉽게 설명한 것은 이 책의 가장 커다란 강점 중 하나다. 오늘날의 세계를 이해하려면 누구나 반드시 이 책을 읽어 봐야 한다.

책 소개

영국의 저명한 사회주의자인 크리스 하먼이 마르크스 경제학을 친절하게 설명했다. 하먼은 국내에서는 무엇보다 대학생들의 필독서인 《민중의 세계사》(책갈피)의 지은이로 잘 알려져 있지만, 자본주의 정치경제에 대한 분석과 부르주아 경제학에 대한 호된 비판자로서도 자신의 영역을 개척해 왔다. 국내에서도 《21세기 대공황과 마르크스주의》(책갈피, 공저), 《부르주아 경제학의 위기》(책갈피), 《오늘의 세계경제 : 위기와 전망》(갈무리), 《마르크스주의와 공황론》(풀무질) 등의 경제학 저서들이 번역돼 있다.

하먼은 이 책에서 자본주의가 아직도 마르크스가 분석했던 그 ‘뒤죽박죽된 세계’임을 매우 명확하고 설득력 있게 논증한다. 또, 마르크스주의 경제학의 기초 위에서 현대 자본주의의 움직임을 명쾌하게 분석한다.

무엇보다 경제학이 ‘우울한 학문’이라는 칼라일의 말이 무색할 정도로 풍부한 실례를 들어 가며 누구나 읽기 쉽게 설명한 것은 이 책의 가장 커다란 강점 중 하나다. 오늘날의 세계를 이해하려면 누구나 반드시 이 책을 읽어 봐야 한다.

책갈피 뉴스레터 <이달의 갈피>를 구독하세요!
독자들에게 제때 알맞은 책을 소개하는 알찬 정보를 담아 매달 발송됩니다.

댓글은 닫혔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