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bpx

개정 증보판 마르크스주의에서 본 영국 노동당의 역사 창당부터 코빈의 부상과 좌절까지 The Labour Party: A Marxist History

토니 클리프, 도니 글럭스틴, 찰리 킴버 지음 이수현 옮김 2020-11-30 872쪽 35,000원 신국판 9788979661996 책갈피

2015년에 영국 노동당 좌파인 제러미 코빈이 당 대표로 선출되자 급진적 변화를 바라는 많은 사람이 희망에 부풀었고 한국의 많은 진보∙좌파도 코빈을 응원했다. 그러나 대다수 노동당 국회의원과 당내 우파는 코빈을 한사코 반대했다. 이들은 2019년 총선에서 노동당이 패배하자 코빈을 대표직에서 사임시키더니 급기야 코빈이 이스라엘의 팔레스타인 점령을 비판한다는 이유로 반유대주의자로 몰아 당원 자격을 정지시켰다. 안타깝게도 코빈을 포함한 노동당 좌파는 대중을 동원해 이 세력에 맞서기보다 거듭 타협하고 후퇴했다.

노동자 정당을 통한 사회 변화를 꿈꾸던 많은 사람이 이런 경험으로 사기 저하하지 않으려면, 과거의 경험에서 교훈을 배우고 개혁주의의 본질을 더 깊이 이해해야 한다. 이 책은 노동당의 탄생부터 코빈의 부상과 좌절까지 120년의 역사를 돌아보며 오늘날 노동계급이 자본주의와 우파에 맞서 승리할 수 있는 방안을 모색한다.

지은이 소개

토니 클리프(Tony Cliff)

팔레스타인 출신의 혁명적 사회주의자. 이 책에도 등장하는 영국 사회주의노동자당(SWP)을 창립했다. 소련과 동유럽을 깊이 연구한 후 이 사회들이 사회주의가 아니라 국가자본주의라고 주장하며 “워싱턴도 모스크바도 아닌 국제사회주의”를 대안으로 제시했다. 국내에 번역된 저서는 《레닌 평전 1~4》, 《트로츠키 1927~1940》, 《소련은 과연 사회주의였는가?》, 《로자 룩셈부르크의 사상》 등 십수 권이 있다.

 

도니 글럭스틴(Donny Gluckstein)

영국 사회주의노동자당 당원이고 에든버러대학교에서 역사를 가르치고 있다. 2012년 작 《A People’s History of the Second World War》가 해마다 영국에서 가장 뛰어난 진보 서적에 수여되는 ‘빵과 장미 상’ 최종 후보에 오르기도 했다. 국내에 번역된 저서는 《마르크스주의와 노동조합 투쟁》, 《서구의 소비에트: 1915~20년의 노동자평의회 대 의회》가 있다.

 

찰리 킴버(Charlie Kimber)

영국 사회주의노동자당 중앙위원이자 공동 사무국장이며 반자본주의 주간신문 <소셜리스트 워커>의 편집자다. 국내에 번역된 저서는 《브렉시트, 무엇이고 왜 세계적 쟁점인가?》, 《자본주의 위기의 시대 왜 혁명인가》가 있다.

댓글은 닫혔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