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성애 혐오의 원인과 해방의 전망 마르크스주의적 분석 The roots of gay oppression, Socialists and gay liberation

노라 칼린, 콜린 윌슨 지음 이승민, 이진화 옮김 2016-07-18 208쪽 10,000원 신국판변형 9788979661187 책갈피

오늘날 동성애자는 사회 곳곳에서 차별을 겪고 온갖 편견에 시달린다. 동성애자는 성적 지향이 밝혀지면 폭언이나 폭력에 노출되는 것은 물론 진학·취업·승진 등에서도 불이익을 받는다. 그래서 우울증이나 자살의 위험에 더 노출되어 있고, 특히 청소년 동성애자의 자살 시도율은 심각한 수준이다. 언론은 동성애가 ‘퇴폐적이고 변태적이며 에이즈 확산의 주범’이라는 식으로 차별을 부추긴다. 그런데 정말 동성애는 문제일까? 동성애자는 인류 역사 내내 억압받고 차별당했을까?

이 책은 마르크스주의적 관점에서 원시사회에서 현대까지 성에 대한 인류의 태도가 어떻게 바뀌었는지 살펴보고 동성애자 억압이 자본주의와 매우 깊은 관계가 있음을 밝힌다. 동성애자 해방운동의 실패와 성공 경험 등 풍부하고 생생한 사례를 통해 동성애자 해방에 필요한 것이 무엇인지 대안을 제시한다.

지은이 소개

노라 칼린 Norah Carlin

미들섹스대학교 역사학 부교수였고 주요 저서는 The First English Revolution(1983), The Causes of the English Civil War(1999) 등이 있다.

콜린 윌슨 Colin Wilson

영국의 사회주의자이고 성과 젠더, 성소수자 문제에 대한 여러 글을 썼다. 2011년 이스트런던 자긍심 행진의 조직자로 활동했다.

책갈피 뉴스레터 <이달의 갈피>를 구독하세요!
독자들에게 제때 알맞은 책을 소개하는 알찬 정보를 담아 매달 발송됩니다.

댓글은 닫혔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