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bpx

자본주의 위기의 시대 왜 사회주의인가? The Case for Socialism

앨런 마스, 하워드 진 지음 유정, 이원웅 옮김 2012-07-23 208쪽 9,000원 신국판 변형 9788979660920 03300 책갈피 인문사회과학출판인협의회와 온라인 서점 알라딘이 주최한 “독자들이 직접 뽑은 이달의 책” 2위(2012년 9월)
인디고서원 2012년 9월 추천 도서

자본주의는 고장났다. 2008년에 전 세계를 강타한 금융∙경제 위기는 이 점을 밝히 보여 줬다.

가장 부유한 나라 미국에서조차 빈곤과 가난이 평범한 사람들을 공포로 몰아넣고 있다. 빈곤선 이하 생활을 하는 미국인이 국민 7명 중 1명꼴인 3980만 명이나 되고, 뉴욕의 노숙자가 10만 명이나 된다.

2009년 여론조사에서 사회주의보다 자본주의가 나은 체제라고 답한 미국인이 절반을 겨우 넘었다. 30세 미만에서는 사회주의와 자본주의를 선호하는 비율이 각각 절반이었다.

이것은 단지 미국만의 현상이 아니다. 자본주의와 자본주의의 뒤집힌 우선순위에 대한 불만이 월가 점거 운동(OWS)으로 분출했고, 이런 99퍼센트의 저항은 전 세계로 번져 나갔다.

세계 자본주의의 보루 미국에서 혁명적 사회주의자로 활동하고 있는 앨런 마스는 왜 자본주의 체제가 고장났고, 사회주의가 그 대안인지 그리고 어떻게 사회주의에 도달할 수 있는지를 쉽고 명쾌하게 설명한다.

후기 “유진 뎁스와 사회주의 사상”을 쓴 하워드 진은 소련이라는 가짜 사회주의가 제거된 덕분에 자본주의의 대안으로서 진정한 사회주의를 다시 모색할 수 있는 새로운 기회가 생겨났다고 강조한다.

지은이 소개

앨런 마스 (Alan Maass)

미국의 혁명적 사회주의 조직 국제사회주의자단체(International Socialist Organization)의 지도적 활동가이고 이 단체가 발행하는 주간지 <소셜리스트 워커Socialist Worker>의 편집자다. 지은 책으로는 Independent Politics: The Green Party Strategy Debate(공저) 등이 있다.

하워드 진 (Howard Zinn, 1922~2010)

유대인 이민자 노동계급 가정에서 태어나 독학으로 공부해 보스턴대학교 정치학 교수를 지냈지만 ≪미국 민중사≫, ≪달리는 기차 위에 중립은 없다≫, ≪오만한 제국≫, ≪마르크스, 뉴욕에 가다≫ 등 기층 민중의 시각에서 역사와 사회를 다룬 책을 쓰고 실제 운동에 직접 참여한 급진적 지식인으로 더 유명했다.

댓글은 닫혔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