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동자 계급에게 안녕을 말할 때인가 The Changing Working Class

알렉스 캘리니코스, 크리스 하먼 지음 이원영 옮김 2001-04-01 213쪽 9,000원 신국판 9788979660180 03300 책갈피

영국 사회주의노동자당(SWP)의 대표적인 이론가인 알렉스 캘리니코스와 크리스 하먼이 선진 자본주의 국가의 좌파들에게 널리 퍼지고 있는 ‘Goodbye to the Working Class’라는 개념에 반기를 든다. 이 책은 현대 자본주의의 사회적 구조 변화를 위해서 사회주의자들이 더 이상 계급 투쟁이라는 것을 자본주의를 이해하는 필수적 개념 도구로 보지 말아야 한다는 주장에 대한 반론이다.

그들은 ‘계급’의 대체 개념으로 거론되는 ‘신분’, ‘직업’, ‘수입’ 등의 개념은 지극히 관념적인 것들로서 계급의 변형이나 왜곡에 지나지 않는다고 말한다. 그러므로 자본주의의 본질을 이해하고, 빈익빈부익부가 심화되고 있는 전세계적인 현상을 타파하기 위해서는 여전히 계급이란 개념은 유용하다.

알렉스 캘리니코스는 첫번째로 실린 ‘신중간 계급과 사회주의 정치’라는 논문에서 화이트 칼라 노동자의 증가가 부르주아지화, 즉 중간 계급의 성장을 의미하는 것이 아니라고 주장한다. 크리스 하먼은 두 편의 논문에서 ‘1970년대 이래 계속된 세계적 경기 침체과 과연 서구에서 노동자 계급을 없애버릴 탈산업화 과정을 가져왔는가’라는 데에 의문을 표하고, 선거를 중심으로 계급구조와 정치 행동 사이의 연관성에 대한 해명을 시도한다.

이 책은 현대의 자본주의 사회에서 계급적 정체성에 혼란을 겪고 있는 화이트 칼라 집단의 등장에 따른 현실과 이론의 격차를 해소하려는 노력이다. 결국 저자들은 자본주의 사회를 직접적 생산자가 통제하는 새로운 사회로 대체하기 위한 토대는 다름 아닌 노동자 계급 정당, 즉 혁명적 사회주의 정당이 필요하다는 실천적 결론으로 치닫는다.

차례

옮김이 서문을 대신해서 ―과연 노동자 계급에게 안녕을 말할 때인가? / 폴 켈록 저자 서문 / 알렉스 캘리니코스 제1장 ‘신중간 계급’과 사회주의 정치 / 알렉스 캘리니코스 노동자 계급 ― 광의의 정의인가 협의의 정의인가? 신중간 계급의 성격 이데올로기적·정치적 결론들 결론 제2장 경기침체 이후의 노동자 계급 / 크리스 하먼 육체 산업 노동자 계급 육체직 …

더보기

지은이 소개

알렉스 캘리니코스 950년 짐바브웨에서 태어난 세계적 석학이자 저명한 마르크스주의 이론가. 옥스퍼드 대학교에서 “자본론의 논리학”으로 박사학위를 받았고, 현재 런던 대학교 킹스칼리지 유럽학 교수이며 영국 사회주의 노동자당SWP 중앙위원이다. ≪칼 맑스의 혁명적 사상≫(책갈피), ≪반자본주의 선언≫(책갈피), ≪레닌 재장전≫(공저, 마티), ≪사회이론의 역사…

더보기

옮긴이 소개

이원영 서울대학교 대학원 박사과정을 마치고 대학에 출강하고 있으며, 마르크스의 정치경제학 비판 및 사회주의 이론의 발전사에 대해 연구하고 있다.옮긴 책으로 <오늘의 세계경제 : 위기와 전망>, <소련의 해체와 그 이후의 동유럽>, <현대 프랑스 철학의 성격 논쟁>, <신자유주의와 화폐의 정치>, <디오니소스의 노동>, <미래로 돌아가다> 등이 있다.…

더보기

댓글은 닫혔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