점거파업 역사와 교훈 Occupy! A Short History of Workers’ Occupations

데이브 셰리 지음 이재권 옮김 2016-02-17 240쪽 10,000원 신국판변형 9788979661170 책갈피

직장점거 파업은 폐업과 무급 휴직, 정리해고에 맞서 노동자들이 취할 수 있는 가장 강력한 방어 수단이다. 또 한 공장, 한 부문의 점거파업 승리가 확산될 경우 어마어마한 사회적 영향을 끼칠 수도 있다.

중국 경제의 경착륙으로 세계경제 위기가 재연될 조짐이 보이는 지금, 정부와 사용자들은 더 가혹하게 노동자들의 일자리와 생활수준을 공격하려 한다. 이 책은 점거파업의 역사와 오늘날 의의를 살펴보며 직장점거야말로 이런 공세에 맞서는 가장 강력하고 효과적인 수단이라고 주장한다.

특히 1930년대 대불황기 프랑스와 미국의 경험을 돌아보며 경제 위기라도 단호하게 싸우면 커다란 양보를 얻어 낼 수 있다고 강조한다.

책 소개

2008년 리먼브러더스의 파산으로 촉발된 대불황이 전 세계를 덮쳤고, 우리나라도 예외가 아니었다. 정부와 사용자들이 경제 위기의 대가를 온전히 노동자들에게 전가하려 한 탓에 폐업과 정리해고가 속출했다. 2009년 77일간 공장을 점거하고 영웅적으로 싸운 쌍용차 파업은 바로 그런 가혹하고 일방적인 구조조정에 노동자들이 결연히 맞서고자 한 시도였다. 비록 쌍용…

더보기

차례

한국어판 머리말 chapter 1 지금 이 순간이 역사다 chapter 2 불황과 저항 chapter 3 점거파업으로 사장들과 맞짱뜨기 chapter 4 1920년 이탈리아: 공장점거 운동 chapter 5 1936년 프랑스: 붉게 달아오른 6월 chapter 6 1934~1938년 미국: 노동계급의 거대한 전진 chapter 7 1968년 프랑스: 불가능…

더보기

본문 중에서

• 불황과 저항 어떤 이들은 일자리를 잃을 두려움 때문에 노동자들이 맞설 수 없다거나 경제 불황으로 계급투쟁에 대한 희망이 모두 깨졌다고 주장한다. 그러나 이런 주장은 가장 고무적인 노동자 투쟁 가운데 일부가 경제 불황기에 일어났다는 사실을 간과한다. 1930년대에는 유례없는 최악의 불황이 세계를 덮쳤다. 그러나 1930년대는 전 세계 노동자들이 대중파업,…

더보기

지은이 소개

데이브 셰리 Dave Sherry 글래스고에 거주하며 40년 넘게 노동조합 활동가로 살고 있다. 영국 사회주의노동자당SWP의 오랜 당원이기도 하다. 지은 책으로는 Empire and Revolution: a socialist history of the First World War(2014)와 John Maclean: Red Clydesider(2014) 등…

더보기

옮긴이 소개

이재권 한국외국어대학교를 졸업했다. ‘노동자연대’ 회원으로 활동하며 <노동자 연대>의 해외 기사를 번역하고 있다.

더보기

댓글은 닫혔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