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경제와 제국주의 Мировое хозяйство и империализм

니콜라이 부하린 지음 최미선 옮김 2018-07-30 260쪽 13,000원 신국판변형 9788979661385 책갈피

미-중 갈등의 격화로 동아시아 정세가 요동치는 오늘날 진정한 평화를 바라는 한국의 독자들에게 꼭 필요한 책이 나왔다. 100여 년 전 러시아 혁명가 니콜라이 부하린이 제1차세계대전의 포화 속에서 쓴 이 책 《세계경제와 제국주의》는 개별 기업 사이의 경제적 경쟁이 어떻게 국민국가 사이의 정치적∙군사적 경쟁으로 발전해 왔는지 보여 준다.

이 책은 고전적 마르크스주의 제국주의 이론의 가장 중요한 문헌으로 손꼽히며 레닌의 《제국주의, 자본주의의 최신 단계》에 큰 영향을 미친 것으로도 유명하다. 이 책의 출간을 계기로 레닌과 부하린 같은 고전적 마르크스주의자들의 제국주의 이론에 대한 오해와 왜곡도 바로잡힐 수 있을 것이다.

지은이 소개

니콜라이 부하린 (Николaй Ивaнович Бухарин, 1888 ~ 1938)
1917년 러시아 혁명을 이끈 볼셰비키 지도자이자 경제 이론가. 16살에 혁명운동에 뛰어들었고, 1906년 볼셰비키에 입당했다. 1915년 27살의 나이에 망명지에서 이 책 《세계경제와 제국주의》를 썼다. 이 책은 레닌의 《제국주의, 자본주의의 최신 단계》에 큰 영향을 미쳤다.
1917년 당 중앙위원이 됐고 당 기관지 <프라우다> 편집자, 정치국원, 코민테른 집행위원이었다. 1938년 스탈린에게 처형당했다.
국내에 번역된 저서는 《꼬뮤니즘 ABC》(공저, 빛나는전망, 2011), 《과도기 경제학》(백의, 1994)이 있다.

댓글은 닫혔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