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 번역 카를 마르크스의 혁명적 사상 The Revolutionary Ideas of Karl Marx

알렉스 캘리니코스 지음 이수현 옮김 2018-07-26 392쪽 15,000원 신국판 9788979661361 책갈피

마르크스 탄생 200년을 맞아, 행동하는 지식인 알렉스 캘리니코스의 스테디셀러 《카를 마르크스의 혁명적 사상》이 완전히 새로운 번역으로 출간됐다.

이 책은 마르크스를 단순히 경제학자로 다루지 않는다. 엥겔스가 말했듯이 마르크스는 “무엇보다 혁명가”였다. 마르크스에게 이론은 세상을 바꾸기 위한 수단이었고 그가 평생 한 작업, 유물론적 역사관의 정립이나 《자본론》에서 정점에 이른 엄청난 경제학 연구는 노동자들이 스스로 해방하는 사회라는 단 하나의 목표를 위한 것이었다.

이 책은 마르크스주의를 온갖 오해와 왜곡에서 구해 낸다. 이른바 ‘사회주의’를 표방한 나라들이 마르크스가 생각한 사회주의와 전혀 다른 체제였음을 입증해 낸다. 또 마르크스주의를 실천과 괴리된 ‘학술적’ 마르크스주의의 늪에서 구해 내 본래 자리인 ‘실천적’ 마르크스주의로 되돌려 놓는다.

추천사

“단연코 최고의 마르크스주의 입문서”

– 조셉 추나라, 《마르크스, 자본주의의 비밀을 밝히다》 저자

 

“마르크스와 엥겔스에 대해서는 알렉스 캘리니코스의 탁월한 저작인 《카를 마르크스의 혁명적 사상》을 보라!”

– 크리스 하먼, 《쉽게 읽는 마르크스주의》 저자

 

“마르크스의 사상을 명쾌하고 이해하기 쉽게 설명한다. 오늘날 정치적 투쟁에 뛰어든 새 세대 활동가들에게도 마르크스의 사상이 유효함을 잘 보여 준다.”

– 필 개스퍼, 미국 노터데임대학교 철학과 교수, 《공산당 선언》(Haymarket) 편집자

 

“과연 마르크스의 진면목은 무엇일까? 제한된 시간에 마르크스의 진수를 파악할 수 있는 책은 없을까? 알렉스 캘리니코스의 《카를 마르크스의 혁명적 사상》만 한 책이 없다는 게 나의 대답이다.”

– 정진상, 경상대학교 사회학과 교수

댓글은 닫혔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