러시아 혁명: 희망과 좌절

최일붕 지음 2017-07-28 296쪽 13,000원 신국판 변형 9788979661286 책갈피

러시아 혁명 100주년을 맞은 올해는 혁명의 실체와 소련의 성격 문제를 재조명해야 할 때임이 분명하다. 10월혁명은 소수의 때 이른 쿠데타였나? 1917년 러시아에 의회 민주주의라는 대안이 존재했을까? 혁명의 변질과 퇴보는 필연적이었을까? 레닌 자신이 정치적으로 스탈린을 낳았을까? 소련은 사회주의 사회였을까?

이 책은 러시아 혁명을 둘러싼 숱한 혼란과 왜곡을 걷어 내려는 시도이자, 스탈린의 소련을 혁명 러시아와 엄격하게 구별해 21세기 혁명의 가능성을 되살리려는 노력이다. 또 이 책은 러시아 혁명의 과정과 우여곡절을 간략하지만 깊이 있게 설명하며, 혁명을 이끈 레닌의 사상과 실천을 분석해 그 정수를 오늘날에 적용한다. 파격적이고 날카로우면서도 균형 잡힌, 저자의 이 독창적 혁명사는 변화를 꿈꾸는 독자들에게 희망과 영감을 안겨 줄 것이다.

지은이 소개

최일붕

노동자연대 운영위원이다. 지은 책으로는 《자본주의 국가: 마르크스주의의 관점》(편저, 책갈피, 2015), 《마르크스주의의 방법: 소외, 변증법, 역사유물론》(노동자연대, 2016), 《사회민주주의 전통과 사회주의》(노동자연대, 2015) 등이 있고. 옮긴 책으로는 《레닌 평전1: 당 건설을 향해》(책갈피, 2010), 《사회주의란 무엇인가?》(책갈피, 2013), 《마르크스주의와 정당》(공역, 책갈피, 2013), 《고전 마르크스주의의 전통은 무엇인가?》(책갈피, 2005) 등이 있다.

댓글은 닫혔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