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폭력 2차가해와 피해자 중심주의 논쟁

최미진 지음 2017-07-12 120쪽 5,500원 문고판 9788979661248 책갈피

‘피해자 중심주의’-‘2차가해’ 개념은 성폭력 개념 확장의 일환으로 한국의 성폭력 반대 운동 내에서 꽤 널리 수용돼 왔다. 애초에 이는 성폭력 피해 여성에게 가해지는 지독하게 보수적인 편견에 맞선 반발이라는 맥락에서 이해할 만한 취지가 있었다. 하지만 두 개념 자체가 내포한 난점 때문에 현실에서 여러 혼란과 부작용도 생겨났다. 그래서 이에 대한 비판적 문제의식이 곳곳에서 제기되고 있는 실정이다.

《성폭력 2차가해와 피해자 중심주의 논쟁》은 이에 대해 허심탄회하고 발본적으로 돌아보고 대안을 논의하려는 시도다. 이 책은 단지 ‘피해자 중심주의’-‘2차가해’ 개념을 비판하는 데 그치지 않는다. 이 개념이 애초에 어떤 취지가 있었고, 그 취지 중 옥석을 가려 진정 살려야 할 내용은 무엇이며, 이를 위해서 필요한 대안적 개념과 절차는 무엇인지 제시한다.

이 책은 그간의 반反성폭력 운동의 역사에서 교훈을 잘 이끌어 내고 운동이 더 나은 방향으로 전진하는 데 도움이 될 것이다.

지은이 소개

최미진

<노동자 연대> 여성 문제 담당 기자로 여성 차별 관련 글을 많이 썼다. 《낙태, 여성이 선택할 권리》(노동자연대)의 공저자이다. 좌파 노동단체인 노동자연대에서 활동하면서 여성 차별과 관련한 여러 연대 활동에도 참여해 왔다.

댓글은 닫혔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