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bpx

마르크스주의와 정당 Marxism and the Party

존 몰리뉴 지음 최일붕, 이수현 옮김 2013-04-15 264쪽 13,000원 신국판 9788979660975 03300 책갈피 인디고서원 2013년 5월 추천 도서

1930년대 대불황 이후 가장 심각한 경제 위기가 지속되고 있다. 경제 위기의 책임을 평범한 사람들에게 전가하려는 데 맞선 저항도 계속되고 있고, 기후변화 문제는 갈수록 심각해지고 있다. 그래서 현 체제를 근본부터 바꿔야 한다는 마르크스주의에 대한 관심도 확산되고 있다. 그러나 마르크스주의의 중요한 무기인 혁명적 정당 건설 문제는 여전히 뜨거운 논쟁의 대상이다.

지은이 존 몰리뉴는 마르크스와 엥겔스, 레닌, 룩셈부르크, 트로츠키, 그람시 같은 혁명가들이 노동계급과 정당의 관계라는 이 핵심 문제에 어떤 이론적·실천적 기여를 했는지 찬찬히 톺아본다. 또, 노동계급 정당의 독자성, 자발성과 계급의식, 민주주의와 중앙집중주의 등을 둘러싼 논쟁들이 오늘날 혁명적 사회주의 정당 건설에 어떤 함의가 있는지도 살펴본다.

이 책은 마르크스주의 당 논쟁사를 일목요연하게 정리한 고전적 저작이다. 사회 변화를 꿈꾸고 대안 사회를 건설하려는 운동을 진지하게 고민하는 사람이라면 꼭 읽어 봐야 할 책이다.

차례

2013년 한국어판 머리말

1장 카를 마르크스: 계급과 당

2장 레닌과 볼셰비즘의 탄생

3장 레닌: 러시아 볼셰비키당에서 국제공산당으로

4장 로자 룩셈부르크의 대안

5장 트로츠키의 두 가지 유산

6장 그람시의 ‘현대 군주’

7장 오늘날의 혁명적 정당

후주

찾아보기

댓글은 닫혔습니다.